달력

112018  이전 다음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 



  날이 따뜻한 봄이 아닌 2월초 아직 추위가 기승을 부릴때 속초 여행을 떠났다..
  좀 춥긴 했지만 비수기라 사람이  많지 않아서 좋았다.


   대포항.. 물이 참 맑았다..



  .. "오래 엎드린 새가 높이 난다"라는 채근담에서 나온 글귀가 떠오른다..


 
 .. 대포항의 바다.. 바람이 많이 불어 파도가 많이 일었다...


Posted by 강다현(무역전문가) 디앤에이치글로벌

티스토리 툴바